광고

쉼터뉴스

재일조선족어린이들 중국 한국 노래 불러 수상

재일조선족어린이들 중국 한국 노래 불러 수상

2015년10월21일 09:43
출처: 길림신문   조회수:200

1445391814278.jpg

 

(흑룡강신문=하얼빈) 현지 시간으로 10월 18일 오후 4시, 동경올림픽기념 국제청소년센터에서 열린 일본국제홍백가요제에서 재일조선족녀성회 샘물어린이학교 조선족어린이들이 중국노래 《말리화(茉莉花)》와 한국노래 《참 좋은 말》을 불러 파포먼스상을 수상했다.

 

치마저고리를 곱게 차려입은 조선족어린이들이 중국어와 한국어로 각기 중국노래와 한국노래를 부르며 춤동작까지 하자 장내에는 열렬한 박수소리가 울려퍼졌다.

올해 수상한 파포먼스상은 지난해 최우수 장관상에 이어 2년 련속 받는 상이다. 중국, 로씨야, 인도네시아, 필리핀, 몽골, 독일, 윁남 등 10개국 대표와 다문화가정에서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샘물어린이학교의 3세에서 7세 나는 어린이들이 노래콩클에 참가하였는데 노래를 배워주느라 선생님들이 무등 애 먹었다 한다. 5월부터 한달에 두번씩 노래연습을 했다. 이날 3살나는 남자애가 잠에 떨어져 공연에 참가하지 못할번 했는데 공연차례가 되자 남자애는 정신을 차리고 노래불렀다 한다. 공연이 끝나자 애들도 힘들었던지 품에 안겨 한참 눈물을 흘렸다고 다.

재일조선족녀성회는 2008년 2월 10일에 설립, 육아, 취직, 창업, 현지문화 알기, 사회적응문제 등을 둘러싸고 특강을 조직하고있는데 재일조선족녀성들에게 큰 힘이 되고있다.

특히 8년째 운영중인 주말학교 《샘물어린이한글학교》에서는 일본에서 태여난 재일조선족어린이들에게 우리 말과 우리 글을 가르치고 우리 민족의 뿌리를 알려주며 우리 민족의 전통습관을 키워주는데 애쓰고있다.

지금까지《샘물어린이한글학교》에서는 꾸준히 조선어, 중국어, 동요, 동화이야기, 그림그리기, 색종이접기 등을 배워주고 운동대회, 문예공연, 송년회 등 행사를 조직해 조선족어린이들의 활동공간을 넓혀주고있다.


 微信扫一扫(위챗공유)
2020년 4월 10일
BEST 10
게시물이 없습니다.
쉼터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3456 일본에서 룡두레모임 탄생 | 쉼터소식 12.01 3853
3455 식사매너만 잘 지켜도 품격이 달라진다 | 흑룡강신문 / 김권철 12.01 2562
3454 김장김치담그기 체험교실 일본동경에서 열려 | 쉼터소식 12.01 2440
3453 2016년도 일본조선족 년말행사(송년회) 묶음 11.18 3519
3452 연변1중일본학우회 설립 | 흑룡강신문 / 글 김채영 사진 김권철 11.07 3373
3451 몸은 일본에 있어도 고향수재지역 향한 마음은 뜨거워 | 길림신문 / 리홍매 11.04 1891
3450 도꾜 한복판에 울려퍼진 “연변팀 쨔유!” | 길림신문 / 리홍매 11.04 2934
3449 재일조선족 어린이들 4개국 언어로 감동의 열창무대 선보여 | 중국조선어방송넷… 11.04 2669
3448 「延辺災害地域支援募金」終了報告 11.01 1715
3447 "커피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어요?"재일조선족 여성 세미나… 10.17 2571
3446 조선족연구 심층차학술회 어떤 주제 오갔나? | 길림신문 / 특파원 리홍매 10.05 3238
3445 연변재해지구지원모금 창의서 (発起人:鄭亨奎、鄭雅英、呉紅敏) 09.25 2102
3444 실천을 결합한 재일조선족 농활체험장을 찾아 | 길림신문 / 리홍매 1 09.13 2534
3443 2016제11회중국.연길 두만강지역국제투자무역박람회 개막 | 길림신문 08.29 2082
3442 재일조선족 차세대, 21세기 새 가능성이다 08.22 2243
3441 일본 도꾜에서 펼쳐진 민족단합의 대축제 | 길림신문 / 리홍매 08.22 3460
3440 世界韓人貿易協会(World-OKTA) 千葉支会 第14期 在外同胞次世代貿易スク… 06.01 4554
3439 앨범 〈해변의 연가〉, 성숙된 여인의 향기 담아 05.13 3896
3438 4월2일 延边富德VS北京国安 16시(일본시간) 03.30 4283
3437 슈퍼리그제2륜 강소소녕vs연변부덕 3月11日 20시30분(일본시간) 승리하자… 03.11 3308
3436 재일중국조선족축구팬들 대형스크린으로 연변팀 응원 03.07 4690
3435 범 왔다! 연변팀 화려한 신고식 1:1 | 길림신문 03.07 3034
3434 연변팀 일본 각 조선족단체들과 함께 참치해체쇼 진행 1 02.02 4518
3433 일본조선족축구팬들 고향음식을 마련해 연변팀에 전달 1 01.29 4615
3432 千葉OKTA新年会案内 01.14 2902
3431 延辺大学日本校友会新年会 11.25 4346
3430 장어TV의 《연변사투리》해설자들,그들은 누구? 1 11.06 4027
3429 연변주정부 슈퍼리그 진출한 연변축구팀에 500만원 포상 11.06 4120
3428 재일조선족어린이들 중국 한국 노래 불러 수상 10.24 4237
3427 기적 같은 우승, 박태하 잔류선언 10.24 3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