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Photo

광고

가정육아

남편이 이해못해줄때 어떻게 맘 풉니까

  • LV 1 새로운것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1149
  • 2017.05.17 21:24
지난 주말에 시집 일처리하는거 때문에 남편하고 다퉜습니다. 근데 시간도 늦었고 이튿날에 출근도 해야지 두리뭉실하게 끝났습니다

그때 남편하는 말이 내가 따진다고 여자들이 다 그런가 하는거예요
남편한테서는 끝난 일이지만 요며칠 남편 태도를 봐서는
분명히 그날 일로 저한데 불만이 있는데 말은 안합니다.

난 내 맘 이해못해주는것도 열받고 억울한데
남편태도 보면 열도 받고 미워요.

정말 내가 너무한가 친구한테도 물어봤는데 친구는  저가
성낸 이유를 잘 안다며 이해해 주는데 남편한테 지나간 이를 다시
꺼내서 서로 맘 상할 필요는없다며 이대로 끝내라 하는데
전 두리뭉실하게는 못끝내는 성격이라 ...

다른 분은 특히 시집하고 관련되는 일로 다퉜을때
그냥 그렇게 지내는지 아님 남편하고 도리를 따지는지

시집하고 어떻든간에 남편이 이해하는가 못하는가가 젤
중요하다고 보는데. 그런 남편마저 이해 못해주니
속이 내려가지 않아요.

좀 유치한 질문이긴 하지만 여러분은 어떻게 해결하세요.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1,699
  • SP : 0
XP (85%)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6 골덴위크
글쎄요, 무슨 일로 다 퉛는지는 모르겟지만
확실하게 말해서 서로의 생각을 다 털어 놓고
서로 양보하면서 풀면 어떨까요.
LV 1 beautyStyle0518
지난 주말일이면 그냥 덮어지나가면 어떨가요
싸워서 이겨봤자 감정만 상해요
어느집 남편이나 다 시댁일에 민감한것같아요
저의 집도 마찬가지입니다 ㅋㅋ

시댁일이라면 슬기롭게 넘어가주는게 좋을것같아요
어차피 일본에서 살면 몇번 만나지도 않을걸 얼굴 붉힐 필요 없어요

마음상하고 서러울때 본인의 시간을 가져보세요
다른 기쁜일 하고싶은일에 몰두해보세요

매일 싸우고하면 본인만 힘들어요
힘내세요
LV 6 든든하게2
다음번부터는      남편몰래  시집에  먼저  챙겨주느라  하세요.    그럼 사후에  남편이  알게되면  감동도  할꺼구  시집하구  문제거리  생기면
많이  안해편  들구  안해생각  많이  할껌니다.
가정육아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알림 쉼터옥김치가9월14일에 새로入荷 24 쉼터물산 11.17 62868
알림 쉼터대산김치9월15일에 새로入荷 17 쉼터물산 08.06 44250
72128 スタジオアリス 할인권 있으신분 연락주세요 ゆみ0821 09.20 28
72127 studio akira 사진관의 와라비끼겐 야도 성격 09.18 56
72126 一年一次的 阳澄湖大闸蟹 季节到了 블랙핑크 09.17 84
72125 훙뽀 ㄸ드림다 블랙핑크 09.14 100
72124 오사가 이쁜 화장대 가져가세요 하루님 09.14 121
72123 이쁜 화장대 가져가세요 ㅎ 하루님 09.14 107
72122 점을 봐드립니다.(신통방통) 내가제일잘나가 09.13 128
72121 JR総武線 平井駅 徒歩3分 세어하우스 구합니다 Jlove 09.13 106
72120 이쁜아동복팝니다 !!! 씻지말고딱자 09.12 166
72119 텔레비죤. 전자렌지. 다리미를 무료로 드립니다. 흰 눈 09.12 129
72118 텔레비죤. 전자렌지. 다리미를 무료로 드립니다. 흰 눈 09.11 97
72117 사촌시누이들의 행동이 이해가 안가네요 tomato926 09.10 390
72116 한국 인기스타 비 가 이미지 캐릭터 담당한 SP-68요술바지 있습니다 10월의 밤 09.08 121
72115 ハイロースイングラック 양도합니다 범아 09.08 139
72114 ㅎ핸드폰 하나로 创业하실분 모집함다 ! 블랙핑크 09.07 163
72113 여유시간 이용해서 용돈버세요. 내바람 09.07 206
72112 きんえい教育学院 로봇교실 무료체험 안내(9/14、9/28) 欣栄(キンエイ)教育学院 09.07 119
72111 네일 배우고 싶은 분들 마끄 09.06 173
72110 川口中文英文双语教室 1 행복한맘 09.04 229
72109 「중국 한국에 꽃, 케익, 떡세트, 건강액 등을 배달해드립니다 }를 찾습니다… 오야코코 09.03 135
72108 저의 면세점에 놀러오세요 블랙핑크 08.31 300
72107 딸의 서투른 일본말 1 마루쨩 08.31 410
72106 조선족永住権必見必見必見$$$$$$$$$$$$$$$$$$$$$$ 당시자 08.31 435
72105 룸메이트 kuku123 08.30 199
72104 일본사람하고 결혼 하실분 연락주세요 2 あこがれ 08.30 374
72103 투자경영비자로 영주 받으신분 있으세요? 3 不動産 売買・賃貸 08.27 437
72102 아기용 소파. 책상 공짜로 가져가세요. 신오쿠보 ゆみ0821 08.27 302
72101 꿈을 실현하고 돈을 벌고싶은 사장님 모십니다 ^^ 블랙핑크 08.25 267
72100 아이 후조 갱신 1 기쁨인생 08.24 200
72099 애기분유 비행기로 갖구가도 별문제없나요? 2 Enjoy 08.23 253
72098 연길에서 60대부모님들 다니는 친목회 칮습니다. 君をのせて 08.19 205
72097 利用业余时间 想赚钱的美女们 ~过来吧 블랙핑크 08.19 404
72096 아기띄 もも충 08.18 2
72095 한국에서 돌잔치 하신 분들 알려주세요 1 유채향 08.10 321
72094 아이후조갱신 1 기쁨인생 08.10 292
72093 어머님이 일본 오셨는데 심심해해요 hakuba123 08.09 571
72092 아동복. 여성옷.신발팝니다 씻지말고딱자 08.08 369
72091 経理職、財務職等についてアンケート candy2015 08.07 320